강진군, 농특산물 직거래 매출 245억 원 달성

전년 대비 37% 상승, 꾸준한 고객DB구축, 언택트 홍보 마케팅이 비결
기사입력 2021.09.22 17:05 조회수 1,264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강진군은 올해 1월부터 9월까지 농특산물 직거래 매출이 245억 원을 달성했다. 이는 지난해 동기간 매출액인 179억 원보다 37% 증가한 수치이다.

 

[크기변환]보도자료 사진.jpg

 

군은 지난 2017년 직거래 매출 79억 원을 올린 것을 시작으로 2018년 115억 원, 2019년 123억 원, 2020년 247억 원을 기록하며 해마다 매출이 상승하고 있다.

 

강진군은 농특산물 주요 소비처와 원거리인 단점을 극복하기 위해 택배를 이용한 소비자 직거래 판매와 구입 고객에 대한 체계적인 D/B 관리로 평생 고객화에 집중해왔다.

 

고객을 지역과 구입 품목별로 분류해 현재 17만 명이 넘는 고정고객 D/B를 구축하고, 이를 활용해 명절과 농산물 출하 시기에 맞춰 감사 서한문과 쌀귀리, 묵은지 등 35개 품목 정보가 담긴 농수특산물 홍보물을 제작‧발송해 소비 촉진을 도모하고 있다.

 

또, 지역신문, TV, 지하철, 버스 등 다양한 매체와 sns(페이스북 등), 파워유튜버, 식품 서포터즈를 활용한 적극적인 언택트 홍보 마케팅도 눈에 띈다.

 

일례로, SNS(유튜브)홍보 마케팅을 통해 한식 명인이 운영하는 ‘다강한정식’ 식당에서는 배추김치를 추석 전 500건을 주문 받아 약 2,000만 원 이상의 매출을 기록한 바 있다.

 

이외에도 친환경표고버섯을 생산하는 청림농원은 추석기간 매출 25억 원, 샤인머스캣 생산농가에서는 3억 원, 강진착한한우 직거래 판매업소 3개소(강진완도축협, 강진착한한우 명품관, 명성축산영농법인)에서 25억 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특히 인터넷 주문 등을 통한 온라인 판매액이 전체 판매량의 80%을 차지하며 강진 농축산물이 전국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유통환경 변화에 발맞춰 온라인 매체를 활용한 비대면 유통기반을 탄탄하게 조성하고 체계적인 고객 DB 구축을 통해 유통 안전망 제공과 농업인들의 실질적인 소득향상을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형규 기자 mskim55515@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인터넷핫뉴스 & www.schi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